정보센터

부동산 트렌드 쇼 관련하여 새로운 소식이나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언론보도

[신문기사]기 죽은 건설 경기에 건설사들 부업 찾아 '기웃'


 
국내 건설 경기가 좀처럼 기를 펴지 못하자 중견 건설사는 물론이고 대형 건설사까지 본업이 아닌 ‘부업거리’ 찾기에 나서고 있다.

대한건설협회의 최신 통계인 5월 기준 국내 건설수주액은 11조1384억원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6% 감소했다. 최근 3년 동안 국내 건설업계의 월 평균 수주액은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2016년에는 한달
평균 13조7396억원을 수주했지만, 2017년에는 13조3773억원, 지난해에는 12조8773억원으로 점차 줄었다. 올해 5월까지는 한 달 평균 수주실적이 11조8380억원에 불과하다. 

건설사들이 수익을 많이 낼 수 있는 분야인 주택 부문 경기가 얼어붙은 것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주택산업
연구원의 7월 기준 전국 입주경기실사지수 전망치는 77.7로 집계됐다. 서울(91.6)과 세종(90.4), 대구(100)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에서 기준점(100)을 밑돌았다. 건설사들이 체감하는 분양 여건이 그만큼 좋지 않다는 뜻이다. 

중소 건설사들은 아예 새로운 분야로도 진출하려는 모양새다. 계열사와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거나 건설사업 부문에 도움이 될 만한 신사업을 키우는 게 목적이다. 

호반건설은 미디어 분야에서 세를 키우는 중이다. 지역 민영방송인 광주방송의 대주주인 호반건설은 지난달 포스코가 보유한 서울신문 지분을 인수했다. 정부와 우리사주조합에 이은 3대 주주다. 
 

경기도 의정부시의 한 주택 공사 현장 /조인원 기자
신세계건설은 모회사인 이마트 등 신세계그룹의 유통기업들과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는 물류·유통 분야의 기술 개발에 열심이다. 지난 해에는 자동화 물류 장비 분야와 급랭 자동창고 설계 관련 특허를 등록했고, 최근에는 물류 시스템에 사물인터넷(IoT)과 빅데이터 분석 같은 첨단기술을 도입한 스마트 물류 사업을 키우겠다고 밝혔다. 

대형 건설사 중에서는 국내 주택 사업 비중이 높은 HDC현대산업개발이 새로운 영역에서 적극적으로 활로를 찾고 있다. 강원도 등지에 골프장과 스키장, 리조트 등을 운영하는 중견 레저업체인 한솔오크밸리를 인수한 데 이어, 올 하반기에는 서울에 새로운 호텔을 연다. 자회사인 호텔HDC가 세계적인 호텔체인인 하얏트그룹의 호텔 브랜드인 안다즈 강남 지점을 위탁운영한다. 중국 상하이, 일본 도쿄, 싱가포르, 인도 델리 등에 이어 아시아 지역의 다섯 번째 지점이다. 

대림건설은 지난해 시행사로부터 ‘e편한세상 용인 한숲시티’와 ‘e편한세상 광주역’의 상가를 인수했다. 건설업계에서 시행사가 공사대금을 물건으로 정산하는
사례는 종종 있지만, 대림산업의 경우에는 전략적인 판단 하에 상가 투자를 결정했다. 

대림건설 관계자는 "이전에는 건설사들이 (수주한 사업을) 시공만 하고 끝나는 경우가 많았는데, 최근에는 공사 전 부동산 개발 기획이나 공사 후 임대·시설 운영 사업도 하려는 분위기"라며 "완전히 새로운 신사업을 발굴하고 성공을 거두는 일은 쉽지 않기 때문에 건설업의 상·하위 단계로 확장하는 편"이라고 전했다. 

김치호 한국투자증권 건설 부문 애널리스트는 "대형 건설사들도 하반기에 해외에서 수주할 만한 건이 많지 않고, 국내에서 건설사들에게 가장 돈이 되는 주택
부문도 전망이 밝지 않은 편"이라며 "그나마 정부가 투자를 늘리겠다고 밝힌 사회간접자본(SOC) 투자가 빨라지면 연말쯤 토목을 중심으로 건설사들의 수주가 늘어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조선비즈 (유한빛 기자 / 2019.07.17)

부동산 관련 최신 뉴스 보러가기

 
이전글 [신문기사]규제 전야에 숨 죽은 강남 재건축…새 아파트 수요만 북적 
다음글 [신문기사]거래 침체에 호가 상승 왜?…“금리∙세금부담 등 하반기 ... 

2019 대한민국 부동산트렌드쇼 사무국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31길 10 나이스빌 4층(방배동 909-11)
전화 : 070-4006-8508/8110 / 팩스 : 070-7545-8526 / 전자우편 : master@rtrendshow.com
Copyright 2014 ⓒ Korea Real Estate Trend Show.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