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센터

부동산 트렌드 쇼 관련하여 새로운 소식이나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언론보도

[신문기사]"서울의 맨해튼돼야" 박원순, 여의도 개발론 다시 강조


 

박원순 서울시장이 싱가포르에서 서울시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서울시 제공

박원순 서울시장이 25일 “여의도를 맨해튼처럼 만들어야 한다”면서 여의도 통합 개발 의지를 다시한번 강조했다. 다만 중앙 정부의 부동산 투기 우려를 의식해 “종합적 가이드라인과 마스터플랜 아래 개발해야 한다”며 속도 조절 가능성을 내비쳤다.

박 시장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 팟캐스트인 ‘서당캐’에 출연해 “여의도에 당시 지어진 아파트가 대체로 대형 아파트라 주로 어르신들이 많이 살기 때문에 도시 활력이 떨어져있다. 아파트 단지마다 따로 재개발 프로젝트가 진행되는 것은 좀 아니라는 생각”이라며 통합 개발을 강조했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24일 오전 청와대 국무회의에 앞서 열린 차담회에서 대화하고 있다. /조선DB

박 시장은 “여의도와 용산이 변해야 하는 것은 사실”이라면서도 “여의도를 서울의 맨해튼처럼 만들어야 하는데, 이를 위해선 종합적 가이드라인과 마스터플랜 아래 개발이 진행되는 게 좋다”고 덧붙였다.

박 시장은 앞서 10일 ‘리콴유 세계도시상’ 수상차 싱가포르에 방문해 연 동행 기자단과의 간담회에서 여의도 재개발 언급과 함께 서울역~용산역 일대 개발 구상도 밝혔다. 이후 여의도와 용산 부동산 시장이 요동치자 정부와 여당이 박 시장 계획에 대해 “정부와 협의해야”한다며 제동을 걸었다.
출처: 조선일보(이상빈 기자/2018.07.25)

▶부동산 관련 최신 뉴스 보러 가기
이전글 [신문기사]"하반기 집값 약세… 과잉공급 앞에 장사 없다" 
다음글 [신문기사]'사면초가' 강남 재건축의 마지막 탈출구는 1... 

2019 대한민국 부동산트렌드쇼 사무국 서울특별시 서초구 효령로31길 10 나이스빌 4층(방배동 909-11)
전화 : 070-4006-8508/8110 / 팩스 : 070-7545-8526 / 전자우편 : master@rtrendshow.com
Copyright 2014 ⓒ Korea Real Estate Trend Show. All Rights Reserved.